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행정
경북도, 미세먼지 대책 컨트롤 타워 출범
  • 양성철 기자
  • 승인 2019.03.20 15:18
  • 호수 708
  • 댓글 0

미세먼지 특별대책위원회 첫 회의 가져
민간전문가 16명 포함 20명으로 구성


경북도는 도민이 피부로 체감할 수 있는 수준의 미세먼지 저감대책을 마련하고 강력한 추진동력 확보를 위해 각 분야 전문가 16명이 참여하는 ‘경상북도 미세먼지 특별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지난 15일 첫 회의를 가졌다.

경북도 미세먼지 특별대책위원회는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계획 수립 ▲도민 건강관리 지원사업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지원사업 등에 대한 자문 역할을 하며, 미세먼지 대책과 관련한 전 과정에 주도적으로 참여하게 된다.

위원회는 윤종진 경북도 행정부지사를 위원장으로 대기환경, 의학, 산업계, 기관협력 등 다양한 분야의 민간전문가 16명과 위원장을 포함한 당연직 공무원 4명으로 구성했다.

이날 회의는 그간 경북도의 성과가 도민이 체감하는 수준에는 미치지 못한다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효과 중심의 미세먼지 대책의 우선순위 정립과 도민건강 및 경제에 미치는 영향, 과학적 근거에 기반한 미세먼지의 실질적 저감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또한, 도민과의 소통창구로써 도민들에게 미세먼지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해 도민들의 이해도를 높이고 불안감을 해소하는데 힘쓰기로 했다.

아울러, 학교나 어린이집과 같이 미세먼지에 취약한 사람들이 주로 이용하는 시설의 실내공기질 개선 노력과 농축산 시설 등 사각지대의 배출원 관리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미세먼지는 도민이 가장 중요한 환경문제로 인식하는 현안인 만큼 위원들은 미세먼지 대책 추진의 컨트롤 타워 역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 “위원회 활동으로 위원들의 역량을 경북 상황에 맞는 미세먼지 대책에 최대한 접목해 도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추진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양성철 기자  hauncom@hanmail.net

<저작권자 © 영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성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