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행정
경북 북부권 환경에너지 종합타운 준공 본격 가동
  • 영주시민신문
  • 승인 2019.11.29 11:21
  • 호수 740
  • 댓글 0

11개 시군 생활폐기물 안정적 처리...연 100억원 절감할 듯
전기 14MWh 생산... 명칭도 ‘맑은누리파크’, ‘맑은누리타워’

경북도는 안동시 풍천면 도양리 1424번지에 2천97억원을 투자(BTO)해 ‘경북 북부권 환경에너지종합타운’을 준공했다고 밝혔다.

2016년 12월 5일 착공해 지난달 29일 준공검사 결과 적합판정을 받음에 따라 11일 준공확인필증이 교부되면 모든 공정이 완료된다.

환경에너지종합타운은 하루 불에 타는 폐기물 390톤과 음식물류폐기물 120톤을 처리할 수 있다. 처리과정에서 발생되는 폐열과 가스를 이용해 전기를 생산하는 폐자원 에너지화 시설로 북부권 11개 시군에서 개별처리 하는 경우 보다 연간 100억원 정도의 처리비용도 절감된다.

또한, 어린이와 청소년의 환경교육의 장으로 활용하고, 100m 높이의 전망대에서는 휴식과 신도시의 아름다운 경관을 조망할 수 있다. 2021년 12월에는 환경에너지종합타운 내에 수영장, 헬스장, 찜질방 등 주민편익시설을 준공해 주민들에게 개방한다.

‘경북 북부권 환경에너지종합타운’의 명칭도 ‘맑은누리 파크’로 변경하고 전망대는 ‘맑은누리타워’로 결정했다. 아울러, 환경오염 최소화를 위해 이중 삼중으로 철저한 방지시스템 가동하고 환경오염 배출량을 최소화하며, 대기오염물질 측정값(TMS)은 시설 정문전광판을 통해 주민들에게 상시 공개한다.

도청신도시에는 대기오염측정망 옥외전광판 설치가 완료되는 2020년 3월부터 대기오염물질 측정값(TMS)을 표출할 계획이다.

영주시민신문  okh7303@yjinews.com

<저작권자 © 영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