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문화
‘자연·사람·미래’를 연결하는 영주로영주문화관광재단, 경북마이스산업 활성화 유니크베뉴 공모전 ‘우수상’
  • 김은아 기자
  • 승인 2019.08.08 10:46
  • 호수 727
  • 댓글 0

(재)영주문화관광재단이 경상북도에서 주최하는 경북 마이스산업 활성화를 위한 ‘유니크베뉴 공모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유니크 베뉴(Unique Venue)란 지역의 문화적 독특성을 체험하거나 특별함을 느낄 수 있는 고택, 박물관, 연수원 등 특색 있는 회의장소를 의미한다.

공모전은 최근 신성장동력 산업으로 부상하고 있는 마이스산업에 대한 유치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는 가운데 경북의 우수한 역사문화와 관광자원 등을 활용한 경북만의 차별화된 유니크베뉴 발굴을 위한 것이다.

이번 공모전은 총상금 5천만원으로 최우수 2천만원, 우수 1천만원, 장려 500만원으로 마이스 유치 지원금으로 사용할 수 있다. 이외에도 국내외 각종 홍보설명회, 박람회 등에 홍보물 제작과 언론홍보 및 각종 마이스 행사 유치 시 우선 지원받는다.

올해 유니크베뉴로 선정된 소백산생태탐방원은 급부상하고 있는 생태관광의 수요에 대처하기 위해 자연체험형 프로그램과 함께 중·소규모 회의를 위한 세미나실, 숙박시설, 전망대, 체력단련실, 식당, 야외공연장 등의 시설을 기반으로 교육, 연수, 체험을 소화할 수 있는 시설이다.

영주문화관광재단 장욱현 이사장은 “기업, 학회 및 포상관광객을 대상으로 한 틈새시장을 공략해 지역이 지니고 있는 생태·문화·관광자원과 마이스 관련시설을 연계한 상품 기획으로 영주시가 워크샵, 세미나, 팀미팅 등 중·소규모 회의장소로 최적지임을 널리 알릴 것”이라며 “지속적인 마케팅을 통해 지역 관광산업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은아 기자  haedum@hanmail.net

<저작권자 © 영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