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정치
영주근대역사체험관 개관
  • 오공환 기자
  • 승인 2019.04.10 16:15
  • 호수 710
  • 댓글 0

후생시장 도시재생사업 일환
애니메이션 상영, 360VR 체험 가능
골목 오락실, 청소년 쉼터와 공부방도


도시재생 선도사업의 마중물 성과인 영주근대역사체험관이 개관했다.

영주시는 후생시장에 지역 역사와 후생시장의 도시재생사업의 역사를 체험할 수 있는 ‘근대역사체험관’을 조성하고 2일 오후3시 개관식과 함께 정식 운영에 들어갔다.

‘근대역사체험관’은 지난 2014년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영주시 도시재생 선도사업의 후생시장권역 핵심 콘텐츠 사업으로 추진돼 왔다. 지난해 11월 내부 인테리어를 시작해 3개월의 공사기간을 거쳐 건축연면적 154㎡규모의 체험관이 건물 2층에 조성돼 있다. 1층은 골목오락실로서 지역 청소년들의 쉼터와 공부방으로 운영하고 있다. 2층은 근대역사체험관으로 지역 역사와 후생시장을 관람하고 체험할 수 있는 체험관으로 운영한다.

체험관에는 영주시 100년사 사진체험, 선비고을나들이 애니메이션 상영, 360VR 체험 등 다양한 체험이 가능하다. 운영 시간은 평일 오전 10시~오후 5시까지이다.

이날 개소식에서 장욱현 시장은 “영주시 도시재생 선도사업의 성과물인 근대역사체험관은 후생시장의 게스트하우스, 인형극장, 황금시대 방송국과 함께 후생시장의 활성화에 기여함은 물론 방문객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하고 청소년들의 역사체험공간으로 활용돼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공환 기자  okh7303@yjinews.com

<저작권자 © 영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공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