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문화
아지동 너랑나랑 유아숲체험원 준공아지동청소년야영장 주변 4개 놀이 구역으로 조성
  • 김은아 기자
  • 승인 2018.11.27 19:15
  • 호수 693
  • 댓글 0
   
 
   
 

유니세프 인증 아동친화도시인 우리고장 영주에 어린이들의 숲속 놀이터인 ‘유아숲 체험원’이 생겼다.

‘아지동 너랑나랑 유아숲체험원’이 아지동 아지청소년야영장 주변 시유림(아지동 산17번지 일원)에 2만㎡ 면적으로 조성돼 지난 16일 준공식을 가졌다.

이날 준공식은 사전 신청을 받아 준공식 참석을 희망한 관내 유치원·어린이집 11곳 300여명과 산림관련 기관장 등이 참석했다.

유아숲체험원은 설계 시 유아교육 전문가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안전하고 다양한 재미가 있는 숲체험원으로 조성됐다. 명칭은 영주 소백산 붉은여우 캐릭터인 ‘나랑’, ‘너랑’에서 이름을 따와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췄다.

약600m의 생태탐방로를 따라 도란도란모임터 등 4개의 놀이구역으로 구분돼 각 구역별로 주제가 있는 다양한 놀이시설물을 갖추고 있다.

‘도란도란모임터’는 대피소, 평상, 통나무모임터, 가방걸이대, ‘산들산들놀이숲’에는 숲소파, 목공놀이터, 인디언집, 나무탑오르기, 통나무건너기, 원통터널, 통나무모임터, 해먹놀이터 등을 배치했다. ‘대롱대롱놀이숲’은 모험놀이시설로 약 25m 길이의 짚라인과 다양한 밧줄시설물이 조성되어 있다. ‘몰랑몰랑놀이숲’에는 통나무모임터, 나무사다리, 흙놀이터가 조성돼 있다.

다양한 놀이시설 외에도 아이들의 안전과 편의를 위한 시설물도 곳곳에 배치돼 있다.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경사가 급하거나 떨어질 위험이 있는 곳에는 안전로프 난간을 설치했다.

계곡부 위로 통과하는 약 20m 길이의 목교, 간이화장실, 세정대, 안내판, 이정표, 포토존인 너랑나랑캐릭터가 있는 입구게이트 등도 갖췄다. 정돈되고 깨끗한 유아숲체험원으로 보이기 위한 보행매트, 목재칩, 목책 등을 추가해 꽃나무와 수목을 식재해 유아들에게 다양한 자연관찰이 가능하도록 했다. 

시 관계자는 “산림청 지침에 따라 산림복지전문업체(종합산림복지업체 또는 유아숲교육업체)에 민간 위탁해 내년 3월부터 정식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유아산림교육시설임에 따라 사전 신청한 유치원·어린이집 등의 기관 및 단체에 한해 유아숲지도사의 지도로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김은아 기자  haedum@hanmail.net

<저작권자 © 영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김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