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정치
이철우 도지사, 추석명절 앞두고 민생현장 광폭행보전통시장, 기업체, 복지시설, 다문화가정 등 찾아... 현장 목소리 청취
  • 영주시민신문 인터넷 기자
  • 승인 2018.09.21 16:58
  • 호수 686
  • 댓글 0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20일부터 22일까지 전통시장과 기업체, 사회복지시설 및 다문화가정 등 민생현장을 직접 찾아 추석을 앞 둔 도민의 일상을 세심히 챙기는 광폭행보를 펼친다.

첫날인 20일(목)에는 서민경제의 바로미터이자 생생한 삶의 현장인 ‘경산공설시장’을 방문해 전통시장 활성화 캠페인과 추석맞이 장보기 행사에 참여한다. 장보기 후에는 시장 상인들과 인근 식당에서 국밥을 먹으며 상인들의 고충을 듣는 소통의 시간을 갖는다.

오후에는 포항의 노인의료복지시설 ‘햇빛마을’을 찾아 생필품을 전달하고 어르신들의 안부와 건강을 살피고 시설 곳곳을 돌아보며 명절을 앞둔 어르신들이 넉넉한 한가위를 보내도록 세심히 점검하는 한편 관계자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이어, 전기 수배전반과 자동제어반 제조 전문업체인 장애인표준사업장 ‘주식회사 장우’를 방문해 시설현장을 둘러보며 장애인근로자들을 만나 현장의 어려움도 살핀다. 주식회사 장우는 고용인원이 22명으로 이중 경증과 중증의 장애인 9명이 함께 일하는 장애인 친화기업이다.

21일(금)에는 성주 일반산업단지 내에 있는 중견기업 ‘(주) 고려제지’를 방문해 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생산시설을 시찰한다. 이어, 기업관계자를 비롯한 근로자들과 함께 구내식당에서 오찬을 하면서 소통과 격려의 시간을 가진다.

오후에는 머나먼 곳으로 와서 타향살이를 하고 있는 베트남 다문화 가정을 2곳을 방문해 불편한 점이나 어려운 점이 없는지 안부를 묻고, 생필품을 전달하는 등 고향같은 따뜻한 정을 함께 나눈다. 이어, 전통 차문화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 마을기업 대가야다례원을 찾아 프로그램에 참여중인 어르신들과 함께 다도 체험과 환담을 나눈다.

추석연휴가 시작되는 22일(토)에는 도 종합상황실에서 ‘추석명절 종합대책 추진상황’을 점검하는 것으로 일정을 시작한다. 이 지사는 이 날 회의를 주재하고 영상연결로 각 시군의 명절대책 상황을 점검하는 한편 휴일에도 근무에 여념이 없는 종합상황실 근무자를 격려한다.

이어 119종합상황실과 도 경찰청 상황실, 인근 호명파출소를 차례로 찾아 운영현황을 청취하고 도민들과 귀성객들이 안전한 추석을 보낼 수 있도록 상황근무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한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귀성객들과 도민들이 행정공백을 느끼지 않고 즐거운 추석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분야별 대책추진에 전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현장도지사로서 더 많이 민생현장을 찾아가 지역민들의 고충을 듣고 도민들이 경북에서 사는 것에 진심으로 자긍심과 만족감을 갖도록 ‘행복경북의 새바람’을 불러 일으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지협 경북연합

영주시민신문 인터넷 기자  okh7303@yjinews.com

<저작권자 © 영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영주시민신문 인터넷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