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정치
영주, 미국 LA 판촉행사용 농·특산품 ‘27만달러’ 선적
  • 오공환 기자
  • 승인 2018.09.05 16:16
  • 호수 683
  • 댓글 0

10월 초 미국 LA한인축제에서 판촉 예정
향후 5년간 100만 달러 수출 MOU 체결

영주시는 10월 초 미국 LA에서 계획된 판촉 활동을 위해 27만달러(한화 3억원) 상당의 영주시 우수 농·특산물을 선적했다.

시는 지난달 29일 오전 영주일반산업단지에서 장욱현 시장, 이중호 시의회의장, 박관식 영주시수출기업협의회장과 수출업체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우수 농특산물 수출선적행사를 가졌다.

이번 선적한 품목은 풍기인삼공사영농조합법인의 홍삼과 영주시 농특산품수출업체가 생산한 부각, 된장, 벌꿀, 참기름, 고구마빵 등 27만 달러(한화 3억원) 상당이다.

선적된 농·특산품은 10월 4일부터 7일까지 4일간 개최되는 LA 한인축제 농특산물품 전시 부스에서 홍보·판매 할 계획이다. 행사 후 남은 수량은 현지 바이어가 전량 구매하기로 협의한 상태다.

또한, 현지 바이어와 축제 후 5년간 100만 달러 수출 MOU체결 예정으로 영주시 농특산물품에 대한 현지인과 교민들의 높은 호응도를 엿볼 수 있다.

박관식 회장은 “LA 한인축제 해외 판촉행사는 수출초보기업의 수출동기 부여는 물론 수출기업의 해외판로 확대에 기여할 것”이라고 했다. 장욱현 시장은 “수출업체와 영주시가 협업해 우수 농·특산품 판로 확보를 위한 신규시장 개척과 수출확대 방안을 지속적으로 마련해 농가 소득 증대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오공환 기자  okh7303@yjinews.com

<저작권자 © 영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오공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