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단체·인물
평화통일 시대정신, ‘선비의 고장 영주’에서 이끌어 내자
  • 영주시민신문
  • 승인 2018.06.28 11:11
  • 호수 674
  • 댓글 0

6.25전쟁 제68주년 기념식, 국민체육센터서 열려
6.25참전유공자회, 재향군인회 등 500여명 참가


6.25전쟁에 대한 역사적 의의와 교훈을 상기 시키고, 참전용사들의 희생과 명예를 기리기 위한 6.25전쟁 제68주년 기념식이 지난 25일 오전 영주국민체육센터에서 개최됐다.

‘희생으로 지킨 대한민국,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라는 슬로건으로 거행된 이날 기념식에는 장욱현 시장, 최교일 국회의원, 김현익 시의회 의장, 신성순 영주교육지원청 교육장, 황기주 노인회장, 정연흡 6.25참전유공자회장, 박태승 6.25참전소년소녀전우회 전국회장, 손영달 상이군경회장, 손학원 월남참전전우회장, 나진훈 재향군인회장, 도의원, 시의원 각 기관단체장과 주니어 ROTC, 읍면동 예비군중대장, 여성재향군인회 등 500명이 참석했다.

오전 11시 김선영 아나운서의 사회로 개회하여 국민의례, 호국보훈 유공자 표창, 장욱현 시장 기념사, 최교일 국회의원 격려사, 김현익 의장 격려사, 6.25 때 전사한 이우근 학도병의 편지글 낭송(낭송:최현숙 국학운동시민연합), 호국의 노래 ‘전우야 잘가거라’와 ‘진짜 사나이’ 제창(여성합창단·3대대장병), 6.25노래 제창(반주:영주선비관악봉사단), 만세삼창(선창:정연흡 6.25참전유공자회장),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장욱현 시장은 기념사에서 “호국의 제단에 꽃다운 젊음과 희생을 바친 순국 영령들의 고귀한 희생에 깊이 머리를 숙인다”며 “오늘의 대한민국은 참전용사와 호국영령의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말했다.

또 “지난 4월 남북 정상회담 후 한반도에 평화를 위한 다양한 노력과 성과들이 이어지고 있다”며 “오늘의 이 자리가 전쟁의 상흔과 교훈을 되돌아보면서 동족상잔의 아픔을 치유하고 평화통일의 길로 나아갈 수 있는 새로운 시대정신을 ‘선비의 고장 영주’에서 이끌어 내자”고 말했다. 이날 호국보훈 유공자로 영주시장 표창패를 받은 분은 다음과 같다.

박노한 대한광복회 영주시지회원, 김상갑 상이군경회원, 임순자 전몰군경유족회원, 권분남 전몰군경미망인회원, 김종규 무공수훈자회원, 강태성 6.25참전유공자회 부회장, 임방엽 고엽제전우회원, 지홍춘 월남참전전우회원, 전규일 재향군인회원 등 9명이다. 한편 식전행사로 영주시 태권도연합회 학생들의 시범공연과 영주시 생활개선회 난타공연이 있었다.

이원식 시민기자

영주시민신문  okh7303@yjinews.com

<저작권자 © 영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영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