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문화
안창수 동양화가 호랑이 작품전백두대간 수목원서 열려
  • 오공환 기자
  • 승인 2018.04.11 15:41
  • 호수 663
  • 댓글 0

산림청 산하기관인 국립백두대간수목원(원장 김용하)은 지난 4일부터 6월 3일까지 ‘백두대간, 호랑이를 그리다’라는 주제로 동양화 전시회를 개최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국제적 멸종위기종인 ‘시베리아 호랑이(백두산 호랑이)’를 그려낸 작품 약 50점을 호랑이 울음소리와 함께 선보인다.

작품들 중에는 국립백두대간수목원 호랑이 숲에서 방사 훈련 중인 3마리의 호랑이와 ‘백두’를 의미하는 102마리의 호랑이 작품 등 화선지에 수묵 채색한 다채로운 작품을 만나 볼 수 있다.

김용하 원장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백두대간의 생태계 보호와 한반도에서 멸종된 호랑이에 대한 종 보존의 필요성을 알리고 산림생물의 소중함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전시회를 위해 약 50점의 작품을 그려낸 설파 안창수 동양화가는 호랑이를 그린 동양화로만 2006년 중국임백년배 전국서화대전 ‘1등상’, 2011년 제37회 전일본수묵화수작전 ‘갤러리수작상’, 2013년 제42회 전일본수묵화수작전 ‘남일본신문사상’과 제41회 국제공모 전일전 ‘전일전 준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특히, 2015년 제46회 전일본수묵화수작전에서 ‘외무대신상’을 수상한 작품 ‘포착’을 전시기간동안 특별히 선보일 예정이다.
 

오공환 기자  okh7303@yjinews.com

<저작권자 © 영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공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