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미디어 영주 김만용의 카툰
카툰으로세상보기[455]“자나 깨나 ‘Me too’ 조심!”김 만 용·작가
  • 영주시민신문
  • 승인 2018.03.21 12:54
  • 호수 6589
  • 댓글 0

[작가노트]다가오는 6.13 동시지방선거를 앞두고 지난 2일부터 영주시장을 비롯하여 경북도의원,영주시의원 예비후보 등록이 시작 된 이후 영주시장 후보 중 자유 한국당후보로 4명이 등록을 마쳐 치열한 경쟁을 예고하고 있다. 등록한 후보로는 장욱현 현 시장을 비롯하여, 박남서 전 영주시의원의장, 박성만 현 도의원, 최영섭 여의도 연구원 정책자문위원 수석부위원장 등이다. '공천'이 곧 '당선'으라는 인식이 일반화 되어 있는 우리지역에서 자유 한국당의 후보로 낙점 된다는 것은 큰 의미가 있으며, '예선'이 곧 '경선'이라는 인식이 지배적이다. 하지만 전국을 강타하고있는 '미투(Me Too)'여파로 인해 등록 이후 불어닥칠 '후보검증'의 칼날에 누구든 예외가 될 수 없다는 점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영주시민신문  okh7303@yjinews.com

<저작권자 © 영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영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