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경제
풍기읍 농촌중심지활성화 ‘주민이 나선다’전북 무주군에서 지역주민 참여 현장포럼 열어
  • 영주시민신문
  • 승인 2017.07.28 12:15
  • 호수 629
  • 댓글 0

풍기읍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현장포럼이 지역주민과 담당공무원, 전문가 등 약 60명이 참여한 가운데 지난 17일부터 이틀간 전북 무주군에서 열렸다.

이번 현장포럼인 무주군 일대 선진사례 견학을 시작으로 오후부터는 PM단(프로젝트 매니저), 추진위원회, 퍼실리테이터(진행촉진자)와 함께하는 워크숍으로 진행됐다.

기초생활 기반확충, 지역소득증대, 지역경관개선, 지역역량강화 등 4개 분과로 나눠 사업의 예비계획서에 관한 설명을 듣고 퍼실리테이터와 함께 분과별 과제를 도출했다. 도출된 과제에 대해서는 주민들 스스로 세부사업화하고 사업항목을 정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18일 오전에는 PM단, 추진위원장, 퍼실리테이터장, 시청 도시과장 등으로 구성된 전문가들이 주민들이 직접 도출한 사업항목들의 사업성을 검토했다.

검토된 사업에 대해서는 주민들이 우선순위를 선정한 다음 세부사업에 대한 과제를 보완하는 시간을 가졌다.

주민들은 질의응답과 소감을 나누는 시간에서 “워크숍을 통해 풍기의 미래와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의 추진 방향에 대한 열띤 토론을 할 수 있어 좋았다”며 “지역 문제을 진지하게 고민하는 매우 뜻깊은 시간이 돼 뿌듯했다”고 말했다.

또한 PM단과 추진위원회도 열정을 가지고 워크숍의 진행을 따라 온 주민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박재찬 도시과장은 “이번 워크숍은 앞으로 풍기읍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의 큰 걸음이 되는 의미 있는 자리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영주시민신문  okh7303@yjinews.com

<저작권자 © 영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