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미디어 영주 김만용의 카툰
카툰으로 세상보기[417] 명(名)과 실(實)이 일치된 축제되길…김만용 작가
  • 영주시민신문
  • 승인 2017.06.08 11:45
  • 호수 621
  • 댓글 0

[작가노트]
지난 26일부터 29일까지 개최된'2017 영주 한국선비문화축제'가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한 이번 축제는 행사장의 규모 신장, 문화행사 및 체험 행사의 다양화, 야간 행사의 확대, 문화콘텐츠와 먹거리의 다양화 등으로 성공적인 축제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하지만 부족한 셔틀버스 운행 회수, 일부 식당의 무관심과 불친절, 야간행사 후 귀가 차량 운행 부족, 한복 입은 관광객을 배려한 마케팅 부족 등이 개선되어야 할 사항으로 분석되고 있다.

모쪼록 2017년 경상북도 최우수축제로 선정된 선비문화축제가 이름에 걸맞은 축제가 될 수 있도록잘 된 점은 이어가고 보완할 점은 개선하도록 하는 노력이 절실히 요구된다.

*이 만평은 지역신문발전기금을 지원받았음.

영주시민신문  okh7303@yjinews.com

<저작권자 © 영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