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경제 포토뉴스
토끼공원 개방한 농기센터 ‘인기’
  • 금은혜 기자
  • 승인 2017.04.06 07:22
  • 호수 612
  • 댓글 0

영주시 농업기술센터(소장 송인홍)가 아이들의 정서 순화와 다양한 체험거리 제공을 위해 농업기술센터 내 토끼 소공원을 만들어 자연학습장으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25일부터 개방한 토끼 소공원에는 ▲얼굴이 수컷사자의 갈기를 닮은 ‘라이언헤드’ ▲판다의 무늬를 가진 ‘더치’ ▲늘어진 귀를 가진 ‘롭이어’ ▲몸무게가 5kg 이상 되는 대형의 ‘자이언트’ 토끼 등 8종 30여 마리의 색색의 토끼들이 자유롭게 뛰어 놀며 생활하고 있다.

토끼공원은 휴일 포함 연중 개방되며, 토끼 만지기와 먹이주기 체험이 가능하다.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넓은 잔디밭과 도시락을 먹을 수 있는 벤치도 있어 주말 가족 나들이 장소로도 손색이 없다.

센터 관계자는 “농업기술센터를 시민들을 위한 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해 색다른 체험이 무엇이 있을까 고민하다가 토끼 체험장을 만들게 됐다”며 “우리 농업기술센터에서 가족과 함께 자연 체험의 기회를 얻어 가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토끼 소공원먹이주기 체험 문의사항은 농업기술센터 연구개발과 기술개발팀(☎054-639-7387)에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금은혜 기자  yjsmsm0102@gmail.com

<저작권자 © 영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