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문화
동양대 3년연속 교육개혁우수대학 선정 "쾌거"'정보격차 해소를 위한 산학관 신교육 커뮤니티 구축' 우수사례 꼽혀
교육인적자원부가 전국 대학교를 대상으로 실시한 '교육개혁 추진 우수대학 재정지원사업'에서 우리지역 동양대학교(총장 최성해)가 2000년, 2001년에 이어 올해에도 우수대학으로 선정돼 '3년연속 1위 선정의 쾌거'를 이룩했다.

동양대학교는 최근 2002 교육개혁추진 우수대학 재정지원사업인 「대학별 자체 교육개혁 실천분야」에서 지역사회의 정보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지방자치단체와 각급 학교 및 기업 등과 협의체를 구성해 지방대학의 새로운 발전 모형을 제시해 준「정보격차 해소를 위한 산학관 신교육 커뮤니티 구축」이라는 과제로 정원 5천명 미만 대학중 3년 연속 1위로 우수대학 사례로 꼽혔다.

동양대학교에 따르면「정보격차 해소를 위한 산학관 신교육 커뮤니티(Community of New Education : CONE) 구축」사업은 정보격차 해소 사업을 대학생-교직원 대상의 대학부문(u-CONE), 초·중·고 학생-농민-교사-공무원 대상의 지역부문(r-CONE), 중소기업-전통기업-근로자를 대상으로 하는 기업부문(biz-CONE)으로 나누어 추진된다.

대학부문(u-CONE)에서는 사이버교육센터를 설치 운영하고 교과과정 개편을 통해 정보화 교육을 강화한다.

또, 지역부문(r-CONE)에서는 지역사회에 원격 강의를 제공하고 농촌정보화센터를 설치 운영하며 지역민 정보화 교육 등을 실시하게 된다.

기업부문(biz-CONE)에서는 중소기업IT 주문식 교육, 중소기업전자상거래(ECRC) 및 CT기술 지원, 산학연 컨소시엄 활성화와 교류 확대를 내용으로 하고 있다.

앞으로 교육개혁 과제가 실시되면 대학은 실용교육과 IT 경쟁력 제고, 지역은 지역산업발전, 소득증대, 삶의 질 향상, 기업은 고급 IT 인력을 확보하는 효과가 기대된다.

최성해 총장은 "우리 나라는 현재 세계 최고 수준의 정보인프라를 구축하고 있지만 지역, 연령, 직업 등 계층간 정보격차(Digital Divide)는 더욱 심화되고 있어 '디지털 복지사회' 구현의 저해요인이 되고 있다"며 "대학과 지역이 함께 발전하는 전략으로 지방대학의 새로운 발전모형이 될 수 있으며 이것이 바로 동양대학교가 추진하는 교육개혁 과제" 라고 말했다.

한편,'교육개혁 추진 우수대학 재정지원사업'은 교육인적자원부에서 96년부터 매년 교육개혁 추진실적 및 계획을 평가해 우수대학에 특별 재정지원을 하는 사업이다.

권용성  kyst4545@yjinews.com

<저작권자 © 영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성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