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874건)
배용호의 문화확대경[195] 소수서원 학자수의 기개(氣槪)
소수서원(紹修書院)을 들어서기 위해서는 장엄하게 펼쳐진 솔숲의 도열을 통과해야 한다. 그러는 동안 자신을 검색당해야 한다. 솔숲이 서원...
영주시민신문  |  2019-04-18 10:58
라인
권자미 시인의 詩읽기[47] 호두
호두- 김윤환나는 뼈가안에 있고너는 뼈가밖에 있구나나는 눈이훤한 곳에 있고너는 눈이캄캄한 곳에 있지만소중한 것은꼭꼭 숨겨두는 마음은너도 나도 한마음-------------------------------------호...
영주시민신문  |  2019-04-18 10:57
라인
[기고] 청렴은 기본이며 일상이어야 한다
국민에게 신뢰받고 사랑받는 조직이 되기 위해서는 청렴(淸廉)의 실천이 그 바탕이 되어야 한다. 청렴의 의미는 성품과 행실이 고결하고 탐욕이 없는 상태를 말한다. 한마디로 공사에 임하여 사적 판단이 개입하거나 부패한 ...
영주시민신문  |  2019-04-18 10:56
라인
권서각의 프리즘[132] 잊어진 이름들
조명하는 황해도에서 태어났다. 그가 태어난 나라는 일본의 식민지가 되어 있었다. 대개의 사람들은 태어난 환경에 적응하며 물결치는 대로 바람 부는 대로 살아가게 마련이지만, 더러는 왜 라는 질문을 스스로에게 던지는 총...
영주시민신문  |  2019-04-18 10:56
라인
[시민칼럼] 이교수(李教授)의 일화
유명 종합대학의 교수가 한 말로서 진위를 의심할 여지가 없다는 것을 알면서도 이따금씩 ‘정말일까’하는 생각이 들어 좀 미안하고 곤혹스럽다. 30여년 전의 일인데도 잊혀지기는커녕 세월을 따라 오히려 또렷하게 되살아난다...
영주시민신문  |  2019-04-18 10:55
라인
류창수의 잊혀진 영주역사이야기[39] 신축년(1961년)영주대수해사건(5)
당시에 귀산(구성공원)과 동구대는 영주시민들의 휴식 공간으로 평일에도 많은 시민들이 나들이를 하였다. 특히 기념사진을 찍는 장소로 인기가 매우 높았던 곳이다. 그러나 신축년(1961년)수해로 동구대와 서구대와 서천의...
영주시민신문  |  2019-04-18 10:06
라인
나의 추천도서[12] 나는 왜 형제가 불편할까? - 오카다 다카시 지음
산다는 것은 결국 관계의 연속이다. 가족이라는 최초의 관계속에서 인생을 시작하고 커가면서 다양하게 관계를 맺으며 그 속에서 행복해하기도...
영주시민신문  |  2019-04-18 10:05
라인
[기고] 우리의 미래! ‘노동시간 단축’
정부는 사람 중심, 노동 존중 사회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으며, 그 일환의 하나로 근로기준법 개정을 통해 2018년 7월 1일부터 300인 이상 기업들을 대상으로 1주 최대 노동시간을 52시간으로 제한...
영주시민신문  |  2019-04-13 09:52
라인
배용호의 문화 확대경[194] 임시정부 수립과 대한민국 건국
올해는 ‘3.1독립운동’이 일어난 지 100년이 되는 해이고, 4월 11일은 상하이[上海]에서 ‘임시정부’가 출범한 지 100주년이 되...
영주시민신문  |  2019-04-13 09:51
라인
권자미 시인의 詩읽기[46] 나싱개꽃
나싱개꽃- 송진권몸써리야 그까짓 게 뭐라구그 지경이 되서두 꼭 움켜쥐구 있더랴봉다리에 정구지 담다가 팩 씨러져서아무리 흔들어두 안 일어나더랴 구급차 안에서 꼭 쥐구 있더라구병원 같이 따라갔던 국화가 얘기 안 햐나물 ...
영주시민신문  |  2019-04-13 09:50
라인
[김연진의 의학칼럼] 꽃이 피는 봄철의 피부 관리
서천 변에 벚꽃 꽃망울이 피기 시작했다. 과거에는 경험하지 못했던 심각한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에 시달리다 보니 꽃소식이 여간 반가운 것이 아니다.하지만 이런 봄이 힘든 사람이 있다. 알레르기성 비염, 알레르기성 결막...
영주시민신문  |  2019-04-13 09:50
라인
권서각의 프리즘[131] 꽃에게 묻다
봄이다. 겨우내 무채색의 쓸쓸한 대지가 화사한 표정이다. 부드러워진 땅 속에서 움츠렸던 생명들이 파란 모습을 드러낸다. 냉이, 달래가 고개를 내밀고 밥상 위엔 봄나물이 향기롭다. 나무의 거친 등걸에도 작은 가지에 봄...
영주시민신문  |  2019-04-13 09:49
라인
[시민칼럼] 아파트 한 채 줍니다
학교 교육현장에서 교실, 교사, 학생 중에 꼭 하나가 없어도 되는 것은? 교실은 없어도 된다. 한국전쟁 후 학교가 폭격으로 불에 타서 교실이 없어 느티나무 밑에서 공부했다. 수업 중 비가 오면 공부 끝이다. 그 다음...
영주시민신문  |  2019-04-13 09:49
라인
류창수의 잊혀진 영주역사이야기[38] 신축년(1961년)영주대수해사건(4)
전국에서 위문품이 답지했는데 구호금이 3천만 환, 양곡 7천석, 의류 8만 여점, 부식류 5천 500여점, 식사도구 7천300여 점, 학용품 4만 5천여 점, 의약품 등이다. 당시에 많은 가옥과 상가들이 유실되거나 ...
영주시민신문  |  2019-04-13 09:18
라인
나의 추천도서[11]엄마의 자존감 공부 - 김미경
세 아이를 키우는 엄마인 나는 육아도서를 자주 접하게 된다. 그래서 아이를 키우면서 힘들고 어려울 때면 위안을 얻거나 위로를 받고 문제...
영주시민신문  |  2019-04-10 12:56
라인
류창수의 잊혀진 영주역사이야기[37] 신축년(1961년)영주대수해사건(3)
지금은 원당로(元塘路)로 변하여 좌우로 상가와 주택들이 빼곡히 들어섰고 도로에는 자동차가 줄을 이어 달리고 있다. 누가 이곳을 개천이 흐르던 곳이라고 말할까?신축년(1961년) 영주대수해가 일어 난지 벌써 58년이나...
영주시민신문  |  2019-04-10 12:30
라인
권자미 시인의 詩읽기[45] 나리 나리 개나리
나리 나리 개나리- 기형도누이여또다시 은비늘 더미를 일으켜세우며시간이 빠르게 이동하였다어느 날의 잔잔한 어둠이이파리 하나 피우지 못한 너의 생애를소리없이 꺾어갔던 그 투명한기억을 향하여 봄이 왔다살아 있는 나는 세월...
영주시민신문  |  2019-04-10 11:21
라인
배용호의 문화 확대경[193] 변질이 우려되는 서원 향사례(享祀禮)
매년 음력 3월, 9월의 초정일(初丁日)은 전국 대부분 서원의 향사일이다. 대부분의 유교의례가 그렇듯 서원의 향사도 시대 흐름을 비껴갈...
영주시민신문  |  2019-04-07 13:23
라인
[치과상식] 당뇨 환자의 구강 건강 관리
당뇨는 국내에서만 300만명 이상이 앓고 있다고 알려진 대표적인 성인병으로 신체 내의 혈당 조절에 필요한 인슐린의 분비, 기능 장애로 인해 발생하는 대사성 질환이다. 당뇨는 질환 자체보다 당뇨로 인해 발생되는 합병증...
영주시민신문  |  2019-04-07 13:21
라인
권서각의 프리즘[130] 반민특위
2차세계대전은 독일, 이탈이라, 일본이 일으켰고 이에 대항하기 위해 프랑스, 영국, 미국, 소련, 중국이 연합한 연합군과의 전쟁이었다. 유럽과 아시아, 아프리카 등 전 세계가 전쟁터가 되었다. 4,000~5,000만...
영주시민신문  |  2019-04-07 11:57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